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달리는 국민 신문고 평택에서 열려

기사승인 2022.06.26  14:24:57

공유
default_news_ad2

- 유의동 의원, “소상공인 고충 해결 정부와 지자체가 적극 나서야”

유의동 의원(3선, 경기 평택을)은 코로나19로부터 빠른 일상회복을 위해서는 정부와 지자체가 적극적으로 찾아가는 행정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의동 의원은 6월 22일 국민권익위원회가 평택 조개터 상권 주차장에서 진행한 ‘달리는 국민 신문고’ 현장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생활 속 고충과 불편을 상담하는 시민들의 이야기를 경청했다.

‘달리는 국민 신문고’는 고충이나 불편이 있어도 직접 국민권익위원회를 방문하기 어렵거나 인터넷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주민들을 위해 전문 상담관들이 현장을 찾아가 고충을 상담하는 서비스다. 국민권익위는 현장에서 해결이 가능한 고충을 상담을 통해 안내하고, 고충 민원으로 접수가 필요한 내용은 고충 민원으로 접수해 직접 조사를 통해 민원을 해결하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소상공인연합회, 한국 소기업·소상공인 연합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신용회복위원회가 함께 참여해 코로나 19를 벗어나 일상회복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의 목소리를 적극 청취하고 있다.

국민권익위 관계자는 전국 어디든지 찾아가 국민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적극 해결해 나가겠다며 이번 현장 고충상담으로 소상공인, 지역주민 등이 가지고 있는 고충이 조금이나마 해소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유의동 의원은 “코로나19에서 조금씩 벗어나 일상을 회복하고 있는 중요한 시기이다. 국민권익위에서 좋은 프로그램을 만들어 평택을 방문해주어서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지금은 일상회복에 매우 중요한 시기인 만큼 일회적인 프로그램으로는 한계가 있다. 정부와 지자체가 상시적으로 지역주민들을 찾아가는 적극적인 행정을 펼쳐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형주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