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유의동, “뉴딜펀드, 무책임한 정권의 대국민 세일즈”

기사승인 2020.09.21  14:43:46

공유
default_news_ad2

- 대정부질문에서 사모펀드 사기사건 수수방관 강도 높게 비판

국민의힘 유의동 의원(경기평택시을)이 9월 16일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을 통해 현 정부가 추진하는 ‘뉴딜펀드’의 허점과 사모펀드 사기 사건에 대한 수수방관 태도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유의동 의원은 코로나로 경제가 힘든데 수 천 억 원 대의 펀드사기로 인해 대한민국 경제의 한 축인 자본시장의 신뢰마저 무너지고 있다는 문제 제기로 대정부질문을 시작했다.

이어 유 의원은 해당 사모펀드 사기 사건에 대통령 측근과 여당 실세의 개입 의혹이 무성함에도 불구하고 검찰은 물론 정부 당국마저 나서지 않고있는 와중에 대통령과 정부 여당은 뉴딜펀드라는 새로운 펀드를 만들어 대국민 세일즈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자리에서 유 의원은 홍남기 경제부총리에게 ▲펀드 구조 문제 ▲펀드 운용 문제 ▲펀드 수익에 대한 조작 가능성 등을 조목조목 따지면서 뉴딜펀드에 대해 설익은 정책이자 정권 유지를 위한 도구라고 비판했다.

연이어 이루어진 정세균 국무총리를 향한 질문에서 유 의원은 ▲옵티머스 핵심관계자 이혁진 소환 문제 ▲청와대와 총리실의 수수방관 대응 ▲검찰의 수사 지연 및 증권범죄합동수사단 폐지 목적 등을 따져 물으며 사모펀드 사기 사건에 대한 현 정권의 방관자적 태도를 질타했다.

끝으로 유의동 의원은 정부는 국민과 나라를 위해 존재하는 것이라면서 정권 유지가 아닌 국민의 필요와 나라의 필요에 조금이라도 부응하는 정권으로의 변화를 촉구한다고 호소했다.

박준수 기자 ptsnews@naver.com

<저작권자 © 평택시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